뉴스

  • 뉴스
  • FTA동향
글씨크기글씨키우기글씨줄이기

FTA동향

FTA동향 뷰 게시판
제목 "정부, 태평양동맹 준회원국 가입 추진…"FTA 체결 효과"" 그외FTA 2020-11-09

"정부, 태평양동맹 준회원국 가입 추진"FTA 체결 효과""

 

[뉴시스]

 

산업부, 현지 무역관·전문가 간담회 개최

"국내 산업 민감성 고려 이해관계자 의견 수렴"

 

정부가 자유무역협정(FTA) 체결 효과를 지닌 태평양동맹(PA) 준회원국 가입을 추진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5일 이와 관련해 현지 무역관과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간담회를 화상회의 방식으로 개최했다.

 

PA는 멕시코, 칠레, 페루, 콜롬비아 등 4개국으로 구성된 지역경제동맹을 뜻한다.

 

산업부는 PA의 준회원국이 되면 FTA가 체결되지 않은 멕시코 시장에서 관세·비관세 장벽을 낮춰 우리 기업의 수출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또한 이미 높은 자유화 수준의 FTA를 체결한 칠레, 페루, 콜롬비아와는 각 협정별 개선 수요를 반영할 수 있는 기회라고 평가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권준섭 코트라 멕시코 무역관 부관장은 발제를 통해 PA는 우리와 상호보완적인 경제 구조를 가지고 있다는 분석을 내놨다.

 

그는 "멕시코는 대()미국 의존도 극복이 국가적 현안으로 다양한 국가와 교역 확대가 필요한 상황"이라며 "한국의 PA 준회원국 가입은 양측 모두에게 이득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멕시코 간 긴밀한 경제 협력 진전을 위해 양자 FTA 협상도 조속히 재개해 PA 준회원국 가입 협상과 병행할 필요가 있다"고 제언했다.

 

이경식 산업부 자유무역협정교섭관은 "이번 간담회를 포함해 관련 전문가들의 의견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PA 준회원국 가입 협상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내 산업 민감성을 고려하기 위해 이해관계자 의견을 최대한 수렴하겠다""PA 준회원국 가입 혜택이 경제 전반에 골고루 확산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 이승재 기자 russa@newsis.com


첨부파일
목록